대학소식

POSTECH, 제2회 ‘POSTECH SF DAY’ 진행

2023-11-15 217

[과학과 SF의 의미를 이해하고 재미를 발견하는 소중한 기회 제공]

[김초엽 · 김겨울 작가의 ‘SF 북토크’, 이다혜 작가 ‘SF 시네마토크’ 예정]

소통과 공론 연구소가 오는 18일 체인지업그라운드에서 제2회 ‘POSTECH SF DAY : 오늘의 SF, 내일의 과학‘을 진행한다.

’POSTECH SF DAY‘는 SF(Science fiction)를 테마로 대학 구성원과 포항 시민들에게 과학과 SF의 재미와 의미를 알리는 행사다. 행사는 1부 ’SF 북토크‘와 2부 ’SF 시네마토크‘로 구성되며, 각 프로그램은 두 시간 동안 진행된다.

올해 ’SF 북토크’ 연사로는 최근 중국 최고 과학소설상인 은하상(銀河奬, The Galaxy Award)을 수상한 김초엽 작가가 참여한다. POSTECH에서 화학을 전공한 김 작가는 ‘쓰고 싶은 나를 발견하는 읽기의 여정’이라는 주제로 공학도에서 어떻게 작가가 되었는지 그 여정을 이야기할 예정이다. 이후에는 김겨울 작가가 대담자로 나서 진솔한 이야기를 함께 나눈다.

또한 ‘SF 시네마토크’ 연사로는 이다혜 씨네21 기자가 나선다. 이 기자는 ‘SF영화 속 휴머니티에 대하여’라는 주제로 <마션>과 <인터스텔라>, <애프터 양> 등 세계적인 SF 영화가 그려내는 다양한 인간성(humanity)에 대한 이야기를 펼칠 예정이다.

김민정 소통과 공론 연구소장은 “SF를 좋아하는 대학 구성원들과 포항 시민들에게 이번 행사가 풍성한 화합과 교류의 장이 되리라 기대한다”는 말을 전했다.

‘POSTECH SF DAY’는 사전 신청자만 참여할 수 있으며, 16일까지 프로그램별로 선착순 100명을 모집(https://url.kr/5sa971)한다. 참가비는 없으며, 행사 관련 문의는 이메일(postech-icp@postech.ac.kr)로 하면 된다.

한편, 작년 진행된 ‘제1회 POSTECH SF DAY’에는 책 <천문학자는 별을 보지 않는다>의 저자이자 ‘알쓸인잡’이라는 프로그램으로 더 익숙한 심채경 천문학자와 2022년 세계 3대 문학상 중 하나인 부커상 인터내셔널 부문 최종 후보에 올랐던 책 <저주토끼>의 저자 정보라 작가가 프로그램을 진행했다.